본문 바로가기

에너지 뉴스/에너지전환254

재생에너지 전력자립률 RE100 달성한 4개 지역 [에너지전환포럼 보도자료] “2020년 재생에너지 전력자립률 조사 결과, 4개 지역 RE100 달성” 에너지전환포럼의 시도 및 시군구별 에너지원별 전력자립률 데이터 파일은 지역 재생에너지 자립률을 손쉽게 파악할 수 있는 매우 유용한 자료입니다. 여기서 말하는 지역 재생에너지 자립률이란 지역에서 소비되는 전력소비량 가운데 지역내에서 생산되는 재생에너지의 백분비입니다. 지역 전력소비량을 모두 지역에서 생산되는 재생에너지로 충당한다면 RE100이지요. 그런데 아래에 이 데이터를 활용해 2020년 경남의 몇몇 시들의 상황을 산출해 보니, 이를테면 창원의 재생에너지 자립률은 2020년 1.61%에 불과한 수준이고, 거제시(1.40%)는 창원시에도 못미치고 김해시(1.84%), 통영시 (2.77%), 진주시 (4... 2022. 9. 24.
태양광과 풍력으로 메워진 농어촌의 그림자.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 해법은? [햇빛 바람에 멍들다] | 시사기획 창 386회 KBS 2022.09.13. 방영. 이상기후, 온실가스 감축이란 세계적 흐름은 태양광과 풍력 등 재생에너지로의 전환을 가속화하고 있다. 이젠 햇빛과 바람이 돈이 되는 시대다. 속도전에 치우친 재생에너지로의 전환. 전기 생산기지로 전락한 농어촌의 실태를 통해 이제라도 지속 가능한 에너지 전환을 어떻게 이뤄갈지 그 방향을 찾아야 한다. 태양광과 풍력으로 메워진 농어촌의 그림자.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 해법은? - YouTube 2022. 9. 21.
화성시, 에너지 자립마을 조성 추진… 태양광설비 설치비 지원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2022.08.17. 5억원 투입해 3~4개 마을에 설치 지원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화성시(시장 정명근)가 도시가스 등이 공급되지 않는 에너지 낙후지역을 중심으로 태양광설비를 지원해 에너지 자립마을을 만든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화성시가 도시가스 등이 공급되지 않는 에너지 낙후지역을 중심으로 태양광설비를 지원해 에너지 자립마을을 만든다. [사진=utoimage] 화성시는 마을에 태양광설비 설치비를 지원함으로써 에너지 자립률은 높이고, 에너지 복지까지도 실현하겠다는 취지다. 실제로 화성시는 지난 2017년 우정읍 석천 2리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14억원을 투입해 총 9개 마을에 태양광설비 794kW를 설치했다. 또한, 올해 역시 도비 2억원, 시비 3억3,000만원을.. 2022. 8. 17.
"REC 해외구매로 국내 RE100 인정, '헛된 메시지'" "REC 해외구매로 국내 RE100 인정, '헛된 메시지'" [에너지신문] 권준범 기자 2022.07.29. 김성환 의원, 산업부 '해외REC 구매 검토' 강력 비판 "우리 돈으로 해외 탄소중립 도와주는 꼴...취지 안맞아" [에너지신문] 산업통상자원부가 해외 REC(신재생공급인증서) 구매를 RE100 자격으로 인정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가운데 이에 대한 비판이 제기돼 주목받고 있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김성환 의원(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은 29일 열린 산업부 업무보고에서 최근 산업부가 RE100 지원책으로 해외 구매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는 사실을 지적하며 "해외구매 인정은 실현가능성 없는 헛된 메시지로 대한민국 산업경쟁력을 발목잡고 있다"고 질타했다. 산업부는 앞서 지난 27일 대한상.. 2022. 8. 4.
에너지위기에 대처하는 두 갈래 길 [에너지경제 컬럼 신동한] 2022.07.20. https://m.ekn.kr/view.php?key=20220720010003398 [EE칼럼] 에너지 위기에 대처하는 두 갈래 길 세계 경제가 심상치 않다. 연일 인플레이션과 경기하강에 대한 경고가 이어지고 외환 위기에 몰린 개도국들의 소식이 우려를 더한다. 발단은 연초에 발생한 우크라이나 전쟁이었다. 서방국.. m.ekn.kr 2022. 7. 23.
re100도 품질평가가 필요하다 https://naver.me/GhPcnNGw RE100도 품질 평가가 필요하다 전력 소비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조달하겠다는 기업의 자발적 캠페인인 RE100에 참여하는 국내 기업들이 늘고 있다. 영국의 비영리 기후단체 ‘더 클라이밋 그룹(The Climate Group)’과 ‘탄소정보공 n.news.naver.com 2022. 7. 21.